처음으로
하나님과 무속
무당은 당굴!
무당과 종교!
당굴과 단군!
한민족의 역사
한민족의 경전
자료/정보 공유방
하소연 방
자유게시판
방명록
운영자
 
 
하나님사이트
단군사이트
한사상사이트
 
 
 
 
 
 
 

  


 로그인  회원가입

무당에 대한 가혹한 천대
saebak  2004-12-23 10:56:43, 조회 : 5,645, 추천 : 721

제목 없음

 

무당에 대한 가혹한 천대

무당은 곧 당굴이다. 당굴은 곧 몽골어 텅걸과 통하며 우리말 천군, 단군과 통하는 말이다.
다시 말해 무당이 유불선과 기독교라는 외래종교가 들어오기전에 우리나라 고유의 종교의 사제였음은 자명한 일이다.
그러나 유뷸선과 기독교가 들어온 이래 무당은 사회의 최하위계층으로 떨어지고만다.

심지어 전라도 지방에서는 당굴을 당골이라하는데 아무리 어린 사람이라도 당골에게는 하대를 한다. 당골은 세습을 하기 때문에 신분상의 이치는 영원히 지속된다. 조선시대의 사농공상에도 끼지 못하는 천민계층 중에서도 가장 천대받는 직업이 곧 당골인 것이다.

최길성이 직접 현장에서 얻은 자료에 의하면 장흥에서 만난 어떤 무당은 이제는 예전처럼 차별하지 않는다고 하면서 과거를 회상하여 여러 가지를 일러주았다. 아무리 어린아이라 하여도 무당에게 ‘하소’ (즉 반말을 하거나 해라는 식으로)하였고, 결혼이나 기타 사회적으로도 차별되었다고 하였다.

사정이 이렇게 된 이유는 조선조에 들어와 무당과 불교가 천민의 지위로 떨어졌자는 점에서 큰 원인을 찾을 수 있다. 조선왕조 세종 18년에 내려진 다음과 같은 금지조례를 보면 얼마나 심각하게 무당을 탄압했는가 하는 점이 일목요연하게 드러난다.

1. 조상의 혼을 무당집에 모셔놓고 노비를 헌납하는 것은 불효이다. 거기다 또 병을 낳게 하려고 대신 노비를 무당에게 바치는 경우가 있는데 ,그 가장은 법에 따라 처벌하고 노비는 관에서 몰수한다.

2. 들이나 명산대천이나 무당집 또는 성황당에서 굿하거나 병을 피하려고 무당집에서 지내는 자는 그 가장을 처벌한다.

3. 무당은 법에 따라 처벌하되 서울의 무당은 지방으로, 지방의 무당은 다른 도로 쫓을 것.

4. 그 가장을 벌할 때 가장이 없으면 그 맏아들을, 맏아들이 없으면 차남을, 차남이 없으면 장손을, 장손이 없으면 차손을 ,가장과 자손이 없으면 부녀자를 처벌한다.

5. 무당으로써 고금에도 없는 신령이나 당대에 죽은 장수 또는 재상의 신이 제몸에 내렸다는 요망한 말로써 대중을 미혹하는 자는 요사스러운 말과 글을 지어낸 죄로 참형斬刑에 처한다.

6. 무당으로서 서울에 두루 거주하는 자가 많은데 무두 성밖으로 내쫓고 ,숨은 자는 엄하게 처벌한다. 모두 무적巫籍에 등록할 것.

7. 무당과 일반인이 법에 범하여 있는데도 그 관할 관리가 그들을 법으로 검속하지 못하면 법에 따라 처벌한다.

8. 서울의 사헌부와 외방의 감사 또는 수령은 불시에 나가 늘 검거하되 금지조례를 엄하게 행하여 늘 법이 서게 할 것

조선왕조내내 이렇게 나라에게 무당을 탄압했음에도 무당이 살아남은 것은 참으로 놀라운 생명력이라 할 것이다. 그리고 무당은 조선조는 물론 일제시대에도 탄압의 대상이었다.그리고 해방후인 오늘날에도 무당은 심한 부정의 대상이다. 이에 대해 조흥윤은 이렇게 지적한다. "기독교인의 무에 대한 안목은 심히 공격적이다. 그들은 무를 마귀의 종교로 본다. 그리고 그런 악마의 것이 이 땅에 숭배되고 있는 것을 극히 창피스럽게 여긴다. 그래서 무는 마땅히 사멸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박수
그리니까 우리 무당들은 철저하게 제도적으로 핍박을 받았군요. 으음..... 나쁜 xx 들..!!!!!!!1 2005-03-08
13:04:40



이점예
잘 읽었습니다.
아직은 무교에 입문한 지 얼마 되지 않아 많은 것을 배우고 익히고 있습니다.
소중한 정보 공유하면서 제대로 알지 못하는 사람들 교화에도 노력할 것입니다.
2007-05-01
16:54:49

 


궁즉통
극심한 시련을 견디며 살아남은 당굴의 생명력 속에서 무엇이 지켜진 것일까요? 단군의 사상을 지키고 간직해온 것이 그들은 아닌 것으로 아는데...., 그들의 비참한 삶 속에서 지켜낸 것, 그래서 동면효과(씨앗을 얼렸다 녹이면 새 계절이 온 듯 발아하는 것)처럼 발아할 수 있는 것이 무엇가요? 그들이 간직했어야만 그들 속에서 발아할 수 있는 것이 아닌지요? 2010-02-03
20:01:38



Marv
Hey, sbulte must be your middle name. Great post! 2013-01-09
23:57:42



Carmen
Holy shzniit, this is so cool thank you. 2013-01-10
19:42:10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
 

전자책 e-book

안내

   
  민주주의
 
   
  우리는 99%에서 한사상으로
 
   
  단군과 예수의 대화
   
 
   
  삼일신고 2차 개정판 서문
  - 한사상 시리즈-
 
   
  천부경 2차 개정판
  - 한사상 시리즈-
 
   
  366사(참전계경)
  - 개정판 -
 
   
  한사상과
  다이내믹코리아
 
   
 
 
   
 
 
   
   

Copyright © 2004. Tanggul.com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tanggul.com

No reproduction or republication without written permission. 당굴사이트의 무단복제 및 전재를 금합니다. 링크는 자유롭게 허용합니다